December 01, 2016

한국필립모리스㈜, 발달장애인과 함께 하는 ‘사랑의 빵 굽기’ 봉사 활동

baking-charity-2016

한국필립모리스㈜(대표이사 정일우)가 꿈더하기지원센터의 발달장애인과 함께 ‘사랑의 빵 굽기’ 행사를 펼쳤다.

1일 오전 10시부터 서울 영등포구 꿈더하기지원센터에서 진행된 이날 행사에는 한국필립모리스㈜ 김병철 전무를 비롯한 한국필립모리스㈜ 임직원 약 50명과 조길형 영등포구청장, 꿈더하기지원센터 채민정 센터장, 발달장애인, 사회복지사 등 총 70여명이 참여했다.

‘꿈더하기지원센터’는 발달장애인을 대상으로 다양한 문화 및 여가 프로그램 제공은 물론, 베이커리, 카페 운영을 통해 직업 훈련 교육을 진행하고 일자리를 창출하여 이들의 사회 적응과 자립을 돕는 역할을 하고 있다.

2011년부터 매년 소외계층을 위한 '사랑의 김장 나누기' 봉사활동을 지속해 온 한국필립모리스㈜는 올해 발달장애인의 직업 훈련 교육에 참여해 이들과 함께 제빵, 바리스타 실습 등을 진행했다. 이날 만들어진 빵은 영등포사회복지협의회를 통해 관내 저소득 가정에 전달될 예정이다. 또한, 발달장애인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직업 훈련을 받을 수 있도록 냉장고, 커피머신 등 1,400만원 상당의 각종 물품을 기증했다.

한국필립모리스㈜ 김병철 전무는 “모두가 정성을 다해 직접 빵을 만들면서 어렵고 소외된 이웃에게 온정을 전달하는 소중한 경험을 나누게 된 것 같아 기쁘다”며 “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더 많은 곳에 따뜻한 나눔을 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꿈더하기지원센터 채민정 센터장은 “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하는 지역사회 활동 참여는 장애인의 자립심 강화 및 사회적 역할 확대에 많은 도움이 된다”며, “한국필립모리스㈜의 지원 물품이 홀로 서기 어려운 발달장애인의 미래 설계에 큰 힘이 될 것”이라고 덧붙였다.

한국필립모리스㈜는 임직원 봉사활동 외에도 먹거리 나누기 냉동탑차 및 복지차량 기증, 환경보호 캠페인, 장학금 기탁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및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꾸준히 펼쳐오고 있다.

share this story